블로그홈   GF소아청소년과   블로그   진료안내   |   GF내과   블로그   진료안내   |   찾아오시는길   |   메비앙

Posted
Filed under 우리아이 맛있게/이유식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녕하세요~GF소아청소년과 영양사입니다.^_^
14.05.15 46차 어머니 이유식 교실 을 진행하였습니다.
이번 이유식 교실의 주제는 "제철야채로 만든 이유식" 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1. 이유식 시작시기
 2. 이유식의 원칙
 3. 초기이유식 방법
 4. 제철음식을 이용한 아기의 이유식
 5. 이유식만들기
 6. 아이와 함께하는 시식시간




제철음식을 먹어야 하는 이유가 뭘까요?

계절의 변화를 음식으로 느낄 수 있어 식사시간이 즐겁고 자연의 기운을 받아 영양가가 높으며 풍미가 좋습니다.
또한 체절음식은 자연적으로 수확량이 많기 때문에 저렴하며 먼 거리를 운송하지 않고
비닐하우스를 위한 연료를 사용하지 않아도 되어 저탄소와 에너지절약효과의 친환경적인 면이 있습니다.

하지만 제철음식이 아닌 것은 냉장창고에 넣어 햇빛없이 재배하기 때문에 색만 변하여 비타민함량 수치가 낮습니다.

그렇기때문에 아이들에게 이유식을 만들어주실 때는 계절에 나는 재료로 만드시는 것이 이로운 점이 많습니다.


이번 어머니 교실에서 만든 이유식은 빈혈에 좋은 오이미음과 소고기 브로콜리감자죽 입니다.


@오이는 어디에 좋은가요?

오이는 95%가 수분으로 이루어져 있어 요즘처럼 더운 날씨에 수분보충을 위해서 사용하시면 좋은 채소입니다.
또한 이뇨작용을 도와주어 피를 맑게 해주며 몸안의 노폐물과 염분을 배출해주는 효능이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료: 불린 쌀 1큰술, 오이10g,물100cc

1.쌀은 30분 정도 불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불린 쌀은 믹서기에 곱게 간다.


3.오이는 껍질을 벗겨 씨를 제거한 후 속살만 믹서기에 곱게 갈아줍니다.

4.냄비에 쌀과 물을 붓고 센 불에서 끓인 후 쌀이 퍼지면 오이를 넣고 약한 불로 끓인다.

5.<4>를 체에 내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6.완성

*간식으로 오이퓨레도 만들어보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료:오이80g,물50cc

1.오이는 흐르는 물에 깨끗이 씻어준 후 껍질을 제거해줍니다.
2.오이를 반으로 잘라 가운데 씨를 제거해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3.강판에 곱게 갈아줍니다.
5.냄비에 물과 오이를 넣고 한번 끓여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5.완성



@소고기-브로콜리-감자는 어디에 좋은가요?

소고기는 성장기 아이에게 단백질을 공급해주고, 성장에 중요한 요소인 성장호르몬의 분비를 촉진시키며,
성장뿐 아니라 두뇌의 발달에도 매우 중요합니다. 또한 철분을 공급해주어 빈혈을 예방해주고, 몸을 튼튼하게 해줍니다.

브로콜리에는 칼슘,비타민C,베타카로틴 등 항산화 물질이 풍부합니다. 칼슘의 체내 흡수를 도와주는
비타민C는 브로콜리 100g에 비타민C가 98mg 함유되어 있는데 이는 레몬의 2배,감자의7배에 해당하는 양입니다.

감자는 주식으로 활용해도 좋을 정도로 영양이 좋아 체격을 튼튼하게 하는 건강식품입니다.
칼슘,비타민C,E,철분이 풍부하며 기억력과 사고력을 향상시키는 비타민B1,B2가 있으며, 집중력 향상에 도움을 줍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재료:불린 쌀 1큰술, 쇠고기 10g, 감자10g, 브로콜리 5g, 물80cc
사용자 삽입 이미지

1.쌀은 30분 정도 불린다.
2.불린 쌀은 믹서기에 곱게 간다.
3.핏물을 뺀 소고기는 익힌 후 곱게 간다.
4.브로콜리는 꽃부분만 잘라내 5분정도 삶은 후 믹서기에 갈아줍니다.
5.감자는 껍질을 제거 후 얇게 썰어 5분정도 삶아 으깨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6.냄비에 쌀과 물을 붓고 끓인 후 쌀이 퍼지면 쇠고기와 브로콜리,감자를 넣고 한번 더 끓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유식 완성 후 아기들과 어머니들 시식시간을 가졌습니다. 이유식에 대한 굵기, 묽기 정도를 알려드리고 ,
수유에 관한 질문을 받으며  김원장님의 강의시간과 함께 즐거운 강의시간을 가졌습니다.


더운 날씨에도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리며 더욱 알찬 내용으로 많은 지식을 알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는 영양사가 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