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홈   GF소아청소년과   블로그   진료안내   |   GF내과   블로그   진료안내   |   찾아오시는길   |   메비앙

Posted
Filed under 우리아이 건강하게/질병과 건강

 

A형 간염 알아보기

 

ogq_57f2b2eb51346-70

 

[A형 간염은 무엇이며 어떻게 전파될까요?]

 

1. 마시는 물 또는 식품을 매개로 발생하고 집단 발생의 우려가 커서 발생 또는 유행 즉시 방역대책을 수립하여야하는 제1군감염병

2. A형 간염발이러스가 우리 몸에 감염되어 나타나는 질환

   -  A형 간염바이러스에 오염된 물이나 음식을 먹으면 감염

   -  A형 간염환자의 대변을 통한 경구 감염, 환자 혈액에 노출, 성접촉 등 환자와의 직접적인 접촉으로 감염

   -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에서 발생

 

 

[ A형 간염의 증상은? ]

 

잠복기

잠복기는 15~50일로, 평균 28일

 * 바이러스에 감염되었지만 특별한 증상이 나타나지 않는 기간

 

초기

발열, 두통, 피로감, 암갈색의 소변, 활달 증상

 

6세 미만의 소아에서는 증상이 약하나 나이가 많을수록 증상이 심할 수 있습니다.

 

전염

증상이 나타나기 2주 전부터 황달이 생긴 후, 1주까지 바이러스를 배출, 이 때 다른 사람에게 전염 가능

 

[ 예방 방법을 알아봅시다.]

1. 물을 끓여 마시며, 채소나 과일은 깨끗이 씻어서 껍질을 벗겨 먹습니다.

 

2. 채소, 육류, 어류용으로 칼과 도마 같은 조리 도구를 구분하여 사용하며, 주기적으로 소독합니다.

 

3. 음식은 충분히 익혀서 먹습니다.

   - 85도씨 이상에서 1분 이상 가열

   - 조개류는 90도씨 에서 4분간 열을 가하거나 90초 이상 찌기

 

4. 외출 후, 화장실 사용 후, 음식물을 만지기 전에는 비누로 손을 잘 씻는 것도 잊지 마세요.

 

 

철저한 개인 위생관리로 A형 간염 예방합시다.

 

 

 

 

출처 : 식품안전나라 (https://www.foodsafetykorea.go.kr/portal/sympathyplus/infographicDetail.do)

Posted
Filed under 우리아이 맛있게/식품과 영양

 

영양만점, 맛있는 간식을 만들어 볼까요?

ogq_57f2b52920a55-23

 

 

 

"우리가 만들 간식에는 이런 영양소가 풍부해요"

 

단백질 : 우리 몸의 근육과 피를 만들고 힘이 나게 합니다.

칼슘 : 뼈와 이를 튼튼하게 하고 키가 크는데 도움이 됩니다.

비타민 : 몸의 여러 기능을 조절하고 피곤하지 않게 해줍니다.

식이섬유소 : 비만과 변비 예방에 좋습니다.

 

안전한 요리를 위하여

영양만점 맛있는 간식 레시피







 

 

출처 : 식품안전나라 (https://www.foodsafetykorea.go.kr/portal/board/boardDetail.do)

Posted
Filed under 우리아이 건강하게/질병과 건강

아이가 모기에 물렸을 때 행동 지침

 

여름 지났다고 방심은 금물. 더위가 한풀 꺽인 가을 철 모기 때문에 당황스러운 경험은 누구나 있을 것이다.

아이가 모기에 물려 가려워할 땐 어떻게 해야 할까?

모기 물린 후 행동 지침은 바로 이것

 

모기에 물린 다음, 5단계 행동 지침

 

1. 물린 부위 깨끗이 씻기기

먼저 모기에 물린 부위와 손을 깨끗이 씻긴다. 가려워서 긁게 되면 손과 손톱을 비롯해 물린 부위 주변의 세균으로 인해 염증이 생기기 때문이다. 임시방편이라며 침을 바르거나 덜 가렵게 하려고 손톱으로 십자가를 만드는 행위는 금물, 아이가 물린 부위를 만지거나 긁기전에 깨끗이 씻기는 것이 우선이다.

 

2. 모기패치 붙이기

항히스타민제가 주성분인 모기패치는 가려움, 부종 등의 반응을 줄여주는 효과가 있다. 단 모기에 물린 직후에 붙여야 효과를 볼 수 있다. 긁어서 부어오르기 시작하면 이미 염증반응이 진행된 것이기 때문에 효과가 떨어진다. 가장 큰 장점은 사용이 간편하면서 더 이상 물린 부위를 긁지 않도록 막아 손톱에 의한 이차감염을 예방한다는 것, 간지러움을 잘 참지 못하는 유아들에게 특히 효과적이다.

 

3. 얼음찜질하기

미리 준비해둔 모기패치가 없다면 물로 씻긴 후 바로 얼음찜질을 하고 연고를 발라준다. 모기에 물린 부위가 가려운 것은 알레르기 반응의 일종이다. 모기는 사람의 피를 빨 때 혈액이 응고되는 것을 막고자 히루딘이라는 물질을 혈관에 주입한다. 이 물질이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데, 우리 몸은 이를 막기 위해 가려움을 유발하는 히스타민을 분비하는 것. 이때 얼음으로 피부를 시원하게 해주면 혈관이 수축되어 히스타민의 분비가 감소한다. 얼음을 넣은 지퍼백 또는 아이스팩을 수건으로 감싸 모기에 물린 부위의 가려움을 줄여준다.

 

4. 연고 발라주기

액체파스는 가려움을 완화해주는 디펜하이드라민이라는 항히스타민제를 비롯해 마취 효능의 디부카인, 항염증 효능의 에녹솔론, 청량감을 주는 멘톨과 캄파가 주성분이며 살리실산이 소량 들어 있다. 이런 제품은 생후 30개월 이후에 사용할 수 있는데, 특히 캄파 성분은 30개월 이전 아이에게 경련을 일으킨 사례가 있으므로 피하는 것이 좋다. 30개월이 지났더라도 디부카인과 캄파 성분이 있는 약품은 긁어서 상처가 난 피부에 바르면 따갑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유아에게는 캄파나 멘톨 대신 피부 재생 효능이 있는 덱스판테놀을 함유한 연고를 추천한다. 소염 효능을 지닌 스테로이드 연고는 두드러기처럼 부풀어 오르거나 발적을 보일 때 얇게 도포하면 증상을 가라앉힌다. 덱스판테놀 연고와 스테로이드 연고는 신생아도 사용할 수 있으니 참고할 것. 아이가 너무 어려 연고를 바르기 꺼려진다면 천연 성분의 멀티밤을 활용하는 것도 좋다. 의약외품이라 효과는 덜하지만 보습 효능이 있어 가려움을 줄이고 자극적이지 않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5. 손톱 깍아주기

연고를 수시로 발라도 가려움증과 부기는 쉽게 가라앉지 않는다. 이차감염을 막으려면 아이의 손톱을 짧게 깍아주고, 잘 때 손에 양말을 씌우거나 물린 부위에 밴드를 붙이는 등의 방법으로 긁지 못하게 하는 것이 좋다. 단, 양말이나 밴드는 초기에는 긁지 못하게 하는 효과가 있지만 이미 염증이 진행된 상태라면 오히려 염증을 악화시킬 수 있으므로 사용하지 않는다.

 

 

출처 : 앙쥬(www.ange.co.kr)